였다 vs 었다

작성: james | 게시 날짜: 2022/02/24 | 조회수 101

였다와 었다는 매번 혼란스럽다.

정확한지는 모르겠으나 대충 맞는 것 같다.

받침이 없으면 => 였다

받침이 있으면 => 었다

콜라였다.

사실이었다.

 

여기서 체크해야 할 부분은 이었다다.

사실었다라고 하면 어색하기에 이었다라고 해야 한다.

태그: 맞춤법
TalkId: 412

고기집 vs 고깃집 & 갈비집 vs 갈빗집

고기집 vs 고깃집 그리고 갈비집 vs 갈빗집 뭐가 맞는지 알아보았다. 고기는 고깃집으로 표기하는 듯 하다...

james | 2022/03/28

며칠 vs 몇 일 vs 몇일

며칠 vs 몇 일 vs 몇일 뭐가 올바를까? 바로 며칠이다. 몇 일 또는 몇일로 적는 사람들이 상당히 많다....

james | 2021/06/27

윗층 vs 위층

윗층이랑 위층 무엇이 맞을까? 찾아보니 위층이 맞다고 한다.

james | 2022/03/07

만두국 vs 만둣국

만둣국이 맞다고 한다. ^^

james | 2021/11/24

네이버 블로그 보기 (네이버 API 이용)

월천실현가의 영어연구소 [2023년 02월 05일]
'행운의 연속이었다' vs '행운의 연속이였다' 위 두 문장 중 어떤 게 맞을까요? 정답은 '행운의 연속이었다'인데요. 앞의 명사인 '연속'이라는 명사에 받침이 있기 때문에 '었다'를 쓰는 게 맞습니다. 그때 내가...

무르 의 공방 [2023년 02월 04일]
었다. 전체주의란 짝퉁 제국들이 범람하며 국가란 찻잔 속의 중세였다. 전체주의는... 시행되 었다. ... 다섯째,평결의 기속력에 있어서 일본과 한국은 현격한 차이를...

드라마읽어주는남자 [2022년 12월 02일]
최강이 었다 물론 경기를 재미있게 즐기는 것이 맞지만 우리가 더 잘해서 16강 올라가길 응원해 본다... 한국 16강진출 대~~~박 2022. 12. 3 0시 대한민국VS 포르투갈 중계는? KBS7, MBC, SBS, 네이버스포츠

이야기 짓는 심은경 [2023년 02월 04일]
내디뎠다 VS 내딛었다 [내딛다](동사) '내디디다'의 준말. ▶준말과 본말이 다 같이 널리 쓰이면서 준말의 효용이 뚜렷이 인정되는 것은 두 가지를 다 표준어로 삼는다. '내딛은, 내딛었다'로 활용하지 않는다....

책, 읽는 하루 [2022년 08월 31일]
었다 쬈다 그럼 난이도를 조금 올려볼까요? 봬요 VS 뵈요 이 단어도 스테디이자 베스트이지요. 1. 눈치가 봬 앉아 있을 수가 없다. 2. 어머님, 내일 뵈요. 어느 쪽이 바른 표기 일까요? 2번이 맞는 것 같죠? 하지만...